보도자료

문경축제관광조직위원회
홈으로 알림마당 > 보도자료

알림마당
(재)문경문화관광재단에서 알립니다

보도자료

문경시, 2019 문경사과장터 성황리 폐막[신아일보]

관리자이메일
35만명 행사장 찾아
지난해 보다 2억 증가 한 15억원어치 사과판매





아듀 2019 문경사과장터서 고윤환 문경시장이 사과를 나눠주고 있다. (사진=문경시)





경북 문경시는 지난 12일부터 문경새재도립공원 일원에서 문을 연 2019 문경사과장터가 문경농협에서 주관한 사과나눔 행사를 끝으로 16일간의 긴 여정을 마무리했다. 이 기간 중 35만명의 관람객이 행사장을 찾아 15억원어치의 사과를 구입해 깊어가는 새재의 가을을 아삭하고 달콤한 문경사과의 맛과 함께 했다.

2019 문경사과장터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을 막기 위하여 무대행사를 전면 취소하고 문경사과 홍보관, 문경사과와 문경 농 특산물판매부스, 사과 따기를 비롯한 사과관련 체험 장을 운영하는 등 행사 내용을 대폭 수정 운영했다. 지난해에 비해 관람객은 일부 줄었으나 사과판매액은 오히려 2억 정도 늘어 과수농가의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됐다. 덤으로 3억7천만 원의 문경 농 특산물도 판매하여 문경 농 특산물 홍보에도 큰 역할을 했다.

한편, 문경사과의 과거와 미래를 확인할 수 있는 문경사과 홍보 관에는 제22회 문경사과 품평회에서 입상한 사과를 전시하여 많은 관람객이 찾아 문전성시를 이뤘고, 13농가에서 운영한 사과 따기 체험 장은 체험 객을 다 수용하지 못할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또 사과컬링, 사과볼링 등 가족단위의 체험객을 위한 체험 장에도 줄을 서서 차례를 기다리는 등 행사장을 찾은 가족과 연인들은 추억 마일리지 적립에 즐거운 시간이 됐다.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또한 주차능력에 비해 너무 많은 차량의 진입으로 다소의 주차관련 민원이 있었지만 주 행사장을 기존의 새재1관문 앞에서 야외공연장 광장으로 옮겨 동선을 최소화로 행사 집중도를 높임은 물론, 홍보관 내 해설 사 배치, 주차요금 후불제, 셔틀버스 운행 등 다양한 관람객 편의시설을 설치해 “문경사과의 명성에 걸 맞는 품위 있는 농산물 축제로 운영됐다”며 관람객들은 입을 모으고 있다.

한편 시는 유튜브와 SNS를 비롯한 다양한 매체를 통한 대대적인 광고로 홍보에 특별한 노력을 기울였고, 문경시 관계자는 “이번 장터가 문경사과의 인지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었다”면서 “올해 도출된 문제점을 보완하고 새로운 컨텐츠를 발굴하여 전국 최고의 농산물 축제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힘찬 포부를 밝혔다.



문경사과장터 부스에서 소비자들이 사과를 구매하고 있는 모습. (사진=문경시)





[신아일보] 문경/김병식 기자bskim@shinailbo.co.kr


저작권자 © 신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신아일보(http://www.shinailbo.co.kr)